새벽 기도를 드리며 받은 은혜

February 18, 2018                                                                                                    최정섭 목사

  "바람은 불고 싶은 대로 분다. 너는 그 소리는 듣지만,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는 모른다. 성령으로 태어난 사람은 다 이와 같다." ("The wind blows where it wishes and you hear the sound of it, but do not know where it comes from and where it is going; so is everyone who is born of the Spirit.")

대략 보스톤에 온지 한달 가량 되었습니다.

선임 목사님의 배려와 교인들의 따뜻한 사랑으로 이 지역과 교회에 적응하는 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이번주에는 몇주동안 알아보고 있었던 렌트 하우스를 결정하여 계약하였습니다. 앞으로 2주동안은 콜로라도에 가서 이사할 준비를 하고, 트럭을 빌려 이곳으로 오게 될 것입니다. 

오늘은 토요 새벽기도 중에 주님의 은혜를 입었습니다.

주님께서 목사와 목자들과 리더들에게 그리고 성도 한분 한분에게 '영성(spirituality, the quality of being)'을 주시도록 간절히 기도했습니다.

그리고 한분 한분을 돌보시고 마음을 열어주시고 가르치시고 배우도록 하시는 것은 '성령 하나님'의 일임을 고백하게 하셨습니다.

성령님이 주시는 권위(authority)가 아니고는 우리를 영적으로 충만하도록 하여 '영성'있는 존재로 새롭게 할 수 있는 것은 없다는 고백을 드리며 기도하였습니다.

하나님께서 만드신 존재(being)에는 순환계(Circulatory System)가 있습니다. 

"순환계(循環系)는 몸 안의 각 기관에 영양과 산소, 에너지 등을 공급하고, 생명 활동으로 생기는 이산화탄소, 노폐물 등을 호흡계나 배설계로 전달하여 몸 밖으로 배출하도록 하는 혈액이나 림프액 같은 체액의 흐름을 담당하는 계통이다. 혈액의 순환은 심장의 운동에 의해 이루어진다. 순환 중인 혈액은 산소의 운반, 영양분의 공급, 대사과정에서 생긴 노폐물의 제거, 체온의 유지, 호르몬의 운반과 같은 역할을 한다.(출처 : Wikipedia)" 성령님께서 우리에게 필요한 것을 공급해 주시고, 노폐물들을 제거하여주소서!

교회는 건물이 아니며, 조직이 아니며, 전통이나 형식이 아닙니다. 오히려 교회는 부르심받은 믿음의 사람들의 모임이며 공동체이며 바람(movement)입니다. 성령께서 일으키시는 바람이 순환되는 곳입니다. 그리하여 교회안에서 전인격적인 만남과 교제와 섬김이 풍성히 일어나는 곳입니다. 즉, 성령께서 예배와 교제와 선교와 훈련과 섬김을 통하여 교회 곳곳에 말씀의 순환, 사랑의 순환, 기도의 순환을 일으키십니다.

새벽 기도후에 참석한 성도님들과 아침을 먹으며 서로 교제하였습니다. 참으로 풍성한 시간이었습니다. 낮 시간에는 처음으로 교회 근처 Newton Centre 근처를 여유를 가지고 걸어 다녔습니다. 공원도 보았고, 작은 호수도 보았습니다. 살아계신 하나님께서 우리교회와 이 지역을 풍성케 하시도록, 성령의 바람을 자연스럽게 일으켜주시길 기도하며 감사한 마음으로 산책하였습니다. 

 

피터 스카지로 목사와 보스톤 다니기

February 4, 2018                                                                                                최정섭 목사

 

보스톤은 여러분에게 어떤 곳인지 궁금합니다.

전 이번주에 전철도 많이 타고 버스도 많이 타면서

보스톤 곳곳을 다녀보았습니다.

이사할 집을 찾느라 도와주시는 분과 함게 몇몇 집을 살피러 이곳 저곳을 다녔습니다.

또한 Airbnb에서 숙소를 구했는데 Somerville, 보스톤 남쪽 Hyde Park, 그리고 Watertown 으로 옮겼습니다.

덕분에 하바드 스퀘어 근처에 있는 착한 가격에 맛도 좋은 burrito 가게도 알게 되었고,

Boston Public Library와 Watertown Public Library에도 가 보았습니다.

차를 운전하여 가면 10여분 걸리는 거리도, 버스나 전철을 타면 노선에 따라서는 1시간 정도 소요되기도 합니다.

보통 숙소에서나 교회에서 원하는 곳으로 가기 위해서는 2번 또는 3번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합니다.

이곳 저곳을 다니면서, 계속 기도하고 있습니다. "하나님 보스톤은 어떤 곳입니까?" "주님 저에게 가르쳐 주십시오"

그러나 아직 뚜렷하게 보스톤은 이런 곳이다라고 말하기는 어렵습니다.

저의 개인적인 경험이지만, 보스톤에 살아보았던 사람들은 한 목소리로 '보스톤은 좋은 동네'라고 하였습니다. 

저도 왜 그렇게 이야기 했는지를 분명히 이야기 할 수 있는 때가 올 줄 기대합니다.

이동시간에 저는 피터 스카지로 (Peter Scazzero) 목사님의 책 - "정서적으로 건강한 리더 (Emotionally Healthy Leader)"을 계속 들었습니다.

요즘 ebook으로 책을 구입하면, 자동 읽기 기능이 제공되어 스마트폰에서 책을 '들으며 읽기'를 할 수 있어서 종종 이용하고 있습니다.

피터 스카지로 목사는 아내 제리 스카지로(GERI SCAZZERO)와 함께 다민족이 모여사는 뉴욕 퀸즈에서 뉴라이프 펠로십 교회(NEW LIFE FELLOWSHIP CHURCH)를 시작했습니다.

교회를 창립한 후 외형적으로는 대단한 성장이 있었지만, 어느 순간 아내인 제리 스카지로(GERI SCAZZERO)가 교회를 떠나 이혼하겠다는 폭탄과 같은 이야길 남편에게 합니다.

이후 피터 목사의 삶과 사역에 근본적인 변화가 일어났고, 가정이 회복되고 교회 리더십이 회복되고 교회 전체가 회복되는 질적 부흥을 경험하게 되었습니다.

앉아서 책을 펴고 읽는 것에 비하면 ebook으로 듣는 것은 집중력도 떨어지고 종종 급히 이동하다 보면 잘 듣지 못하는 구간이 있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번주 가장 추웠고 버스를 오래 기다리던 그 정류소에서 들었던 내용은 잊혀지지가 않습니다. 

부부는 부부로서의 부르심이 있고, 싱글 라이프를 사는 사람은 또한 그에 합당한 부르심이 있다. 

중요한 것은 그 부르심에 맞게 사랑하도록,아니 열정을 가지고 사랑하도록 하나님께 가까이 나아가 구해야 한다. 

부부로 부르심 받은 사람들에게는, 아내와 남편과 가족을 열정적으로 사랑할 수 있어야 하고, 그 열정을 날마다 주님께 구해야 한다.

그리고 싱글 라이프를 살게 된 분들은, 친구들이 중요하고, 친구들과 기쁘고 즐거운 삶을 살기위한 열정을 구해야 한다.

이제까지 사랑하며 살았다고 했지만,

사랑할 줄 몰랐고, 주님께 구하지 않았기에 열정 없는 사랑으로 사랑한 저의 모습들이 떠올랐습니다.

추웠던 날씨보다 제 내면속에 있었던 추위가 저를 더 춥게 만든 밤이 었습니다.

보스톤이 어떤 곳인지 아직 잘 모르지만,

하나님을 더 사랑하고, 배우자와 가족을 더 사랑하고, 친구들을 더 사랑할 수 있는 곳으로 알려 졌으면 합니다.

변화를 소망하는 한해 ​​​​​​​

January 7, 2018

세상에 살면서 피할수 없는 것이 변화가 아닐까 합니다. 변화란 자연의 이치요, 생리의 이치이일 뿐 아니라, 믿음의 목적이기도 합니다. 처음 본질에서 벗어나는 것을 변질이라고 하지만, 변화는 변질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긍정적인 개념입니다.

성경에서 변질된 사람들이 나오는데, 사울, 유다 등을 들 수 있겠습니다. 모두가 첫마음을 놓친 사람들이고, 그들은 모두 하나님께 버림받은 비참한 인생의 말로를 피할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변화의 예들도 나오는데, 다윗과 바울 등의 인물들입니다. 모두 인간의 연약함과 하나님의 목적을 놓쳤었지만, 그들은 삶을 돌이키고 변화되어, 마침내 하나님의 기뻐하시는 삶을 살아간 사람들입니다.

변질은 우리의 마음을 아프게하고 얼굴을 찌푸리게 만들지만, 변화는 소망을 주고 인생의 의미를 더해줍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변화되기 원하시고, 변화되어 새롭게 되어야 한다고 하십니다. 변화되지 않는 인생이야 말로, 하나님이 주시고자 하는 행복과 인생의 목적을 누리지 못하는 안타까운 인생이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변화가 필요합니다. 더 아름다운 인생으로의 변화 말입니다.

공동체도 변화가 필요합니다. 변화는 성장을 의미하고, 새로운 동기를 부여하며, 새로운 비전으로 이끌어줍니다.

변화가 있는 것은 불안할 일이 아닌, 좋은 일이며 긍정적이며 소망이 있다는 증거입니다.

변화를 두려워하거나, 변화 앞에서 불안해하지 말고, 오히려 변화를 갈망하며 기대하십시오. 우리에게 반드시 필요한 것 가운데 하나가 변화입니다.

새롭게 주어진 또 한해가, 우리 모두에게 더 큰 변화를 가져오는 한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성품의 변화, 믿음의 성장, 더 큰 꿈이 이끄는 변화가 있기를 바랍니다.

또한 우리 워십프론티어 공동체에도, 더 아름답고 소망있는 변화가 있는 한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교회가 되기 위한 성숙과 성장의 변화, 새롭고 더 큰 비전을 향한 변화가 있는 한해가 되기를 축복합니다.

새해에도 하늘에서 주시는 영적축복을 더 많이 누리는 변화의 한해가 되기를 주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여러분은 이 시대의 풍조를 본받지 말고,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서,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완전하신 뜻이 무엇인지를 분별하도록 하십시오.” (로마서 12:2)